계양구자원봉사센터가 6일 계양구청 대강당에서 제21회 계양구 자원봉사자의 날 기념식을 개최한 가운데 윤 환 계양구청장(가운데)이 제21회 봉사왕을 수상한 박애자(왼쪽)·이명술 봉사자와 기념촬영을 했다. 사진=진영자
계양구자원봉사센터가 6일 계양구청 대강당에서 제21회 계양구 자원봉사자의 날 기념식을 개최한 가운데 식전행사로 화려한 밸리댄스가 선보였다. 사진=진영자

계양구자원봉사센터(센터장 홍순석)는 6일 계양구청 대강당에서 유동수 국회의원, 조양희 계양구의회 의장, 인천광역시 자원봉사센터장 등 내빈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21회 계양구 자원봉사자의 날 기념식을 개최했다.

윤 환 구청장은 축사에서 “대강당에 들어서는 순간 코사지의 꽃향기보다 자원봉사자들의 아름다운 향기와 미소가 더 아름답고 짙었다”며 자원봉사자들을 격려했다.

베품과 봉사로 유명한 지선사(주지 덕환)는 신도들과 함께 연잎차와 연근차, 가래떡, 견과류 등 다과를 봉사자들에게 대접하는 봉사를 했다.

식전행사로는 화려한 벨리댄스와 아역가수가 화려한 무대를 장식했다. 제21회 봉사왕은 이명술·박애자 등 4명이 수상했다.

이날 참석한 자원봉사자들에게는 추첨을 통해 쌀과 상품권 등 선물을 주어졌다. 선물을 받은 한 봉사자는 4kg짜리 쌀2포를 선물로 받았지만, 다른 동료들에게 나눠 주는 미담도 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