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천시, 6.11일부터 미추홀도서관 로비에서 ‘우크라이나 평화기원 전시회’ 개최 –

인천광역시는 6월 11일부터 26일까지 미추홀도도서관 1층 로비에서「우크라이나 평화기원 전시회」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는 한국외국어대학교의 우크라이나어과와 협력해 진행되며,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의 참상을 소개하고 조속한 종전과 평화를 기원하는 의미를 담고 있다.

UKRINFORM 소속 기자의 전쟁 사진, 우크라이나의 일러스트작가 율리야 곤차렌코의 일러스트레이션 등 작품 25여 점이 도서관 1층 로비에서 2주 간 전시될 예정이다.

김원연 인천시 미추홀도서관장은 “전시를 통해 시민들과 함께 종전과 평화를 기원하고 국제 이슈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전시는 인천 시민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기타 자세한 내용은 미추홀도서관 누리집(www.michuhollib.go.kr)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미추홀도서관은 복합문화공간으로서 도서관의 역할을 수행하고 있으며 시민들의 일상 속 문화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어울림터 전시실과 1층 로비 공간에 다양한 전시를 운영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