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미추홀구(구청장 김정식) 관교동 행정복지센터는 작년 9월부터 4개월 간 취약계층 복지욕구 전수조사를 실시했다. 

한부모가정, 장애인, 저소득 홀몸노인, 기초생활수급자 등 취약계층 전체를 대상으로 실시했으며 1094가구 중 726가구가 참여해 응답률 66.4%를 보였다.

대상자들이 상담 받고 싶은 서비스는 기초생활수급자, 기초연금, 장애수당, 긴급지원, 장애등록 및 복지카드 발급, 주거 문제, 일자리 순이었으며 필요한 것으로는 세제, 휴지, 비누, 샴푸, 치약, 칫솔 등 생활용품과 김치, 반찬 등 식품류가 주를 이뤘다. 이외 마스크, 이불, 가전제품 등도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집수리가 필요한 부분은 도배, 화장실 수리, 장판교체, 싱크대 수리, 전등교체 등이다.

조사를 통해 후원 대상자 선정이 용이해졌으며 후원물품 중복 수혜를 방지할 수 있게 됐으며 자료는 향후 복지대상자 계층별 심층 상담 기초자료로도 쓰일 예정이다.

동 관계자는 “이번 조사를 통해 취약계층 욕구 파악이 가능했고 민간 자원과 즉시 연계가 가능하게 돼 복지 서비스 공백을 최소화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며 “추후 마을복지, 주민자치회 사업 수립, 공모사업 신청 시 해당 자료가 요긴하게 활용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인천 미추홀구 여성단체협의회는 5일 미추홀구 보건소를 방문해 의료진과 직원, 주민들을 위한 핫팩 500개를 전달했다.

박세자 미추홀구 여성단체협의회장은 “추운 한파 속에서도 밤낮 없이 고생하는 의료진과 공무원들 노고에 깊이 감사드리며 불안한 마음으로 검사를 기다리는 주민들에게도 핫팩이 따뜻한 마음으로 전달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