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교통부는 국토교통 분야 중소·벤처기업을 대상으로 8월 13일부터 ‘일.취.월.장.’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8월 12일 밝혔다.

지난해 이어 올해 두 번째로 개최되는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등 어려운 경제 여건 속에도 기술 개발을 통해 기업의 성장과 일자리 창출을 이룬 우수사례를 발굴·확산하기 위해 기획됐다.

공모대상은 우수 기술을 토대로 지난 1년간(2020.8월~2021.7월) 사업화(매출 확대) 및 신규고용 실적이 있는 국토교통 분야 중소·벤처기업이며 9월 13일까지 신청서를 접수하면 된다.

특히 올해는 창업 초기 새싹기업(스타트업)에도 참여 기회를 제공하고,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한 어려운 경영환경을 고려해 지난해 대비 참가대상 및 자격조건을 확대·완화했다.

지난해에는 업력 3년 이상 기업이 대상이었지만, 올해는 업력은 관계없다. 또한, 지난해에는 부채비율 500% 미만, 유동비율 50% 초과, 신용등급 BBB 이상 기업이 해당됐지만, 올해는 이 같은 제한조건도 없었다.

참여 기업 중 총 7개 기업에 대해 시상하며, 지난 1년간의 일자리 창출 성과 및 매출 실적, 사회적 가치 실현 노력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하여 선정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수상 기업을 포함하여 모든 참여 기업에게는 홍보 및 사업화 촉진 지원을 위해, 향후 국토부가 주최하는 발주처 설명회, 기술피칭데이 등에 초청하여 수요처와의 매칭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국토교통부 김헌정 정책기획관은 “기업의 성장을 일자리 창출로 연계해 ‘같이 일하고 같이 크는’ 가치를 실현하는 기업에 응원과 지지가 필요한 시기”라며, “국토교통 분야 중소기업의 기술개발 지원뿐만 아니라,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 및 사업화를 통한 성장동력 확보를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
Captcha verification failed!
CAPTCHA user score failed. Please contact 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