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안영상미디어센터는 이달부터 미추홀구 통신판매업자를 대상으로 라이브 커머스 방송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라이브 커머스 방송 지원 사업은 지역 소상공인을 지원해 경제를 활성화하고 미디어를 통한 상생을 위해 기획됐다. 센터는 지난해 지역 통신판매업자를 지원하기 위해 라이브 커머스 교육, 제품 사진 촬영 교육 등을 진행했으며 올해는 라이브 커머스 방송에 필요한 인력 및 장비를 직접 지원한다.

신청은 11일까지 접수받으며 주안영상미디어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서를 작성 후 증빙 서류와 함께 제출하면 된다.

지원 대상자로 선정되면 전문 쇼호스트, 스튜디오, 방송 장비 등이 무상으로 제공돼 생방송을 진행할 수 있다. 방송은 센터 8층 미디어 파크에 마련된 오픈 스튜디오에서 이뤄진다. 

남두현 주안영상미디어센터장은 센터는 작년부터 지역 소상공인을 위한 교육과 장비 지원을 진행하고 있다지역과 함께 상생하는 센터 노력에 관심을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