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양의날02
입양의날02
입양의날01
입양의날01

인천광역시는 입양의 날(5.11.) 및 입양주간(5.11.~5.17.)을 맞아 5월 11일 홀트아동복지회 인천사무소 강당에서‘제17회 입양의 날’기념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입양의날(5.11)은 가정의달 5월에 1 가정이 1 아동을 입양해 새로운

가정(1+1)으로 거듭 난다는 의미에서 2005년부터 5월 11일을‘입양의 날’로 제정하고, 입양의 날부터 1주일(5.11.~5.17.)을‘입양주간’으로 정해 기념하고 있다.

입양! 행복한 가족 만들기의 시작입니다.”슬로건을 바탕으로 입양에 대한 사회적 관심과 국내입양 활성화를 도모하고자 인천시가 주최하고 홀트아동복지회 인천사무소, 동방사회복지회 인천지부가 주관한 이날 현장 행사 1부 기념식에서는 입양문화 발전에 기여한 5명의 유공자 및 가족, 입양기관 관계자 등 30여 명이 참석해 진행되었고 건전한 입양 문화 정착과 국내입양 활성화에 기여한 유공자에 대한‘표창장 수여’및‘온라인 응원 메세지’등 온라인 실시간 방송을 통해 입양가족들에게 전송해‘입양의 소중한 의미와 기쁨을 나눌 수 있는 시간을 가졌다.

2부 행사에서는 버블쇼, 마술 등 코로나19 지친 입양가족들을 위한 레크레이션으로 진행 되었으며 거리두기 제한이 변경되었지만 아동들의 건강 및 확산 방지 및 예방을 위해 실시간 영상으로 화합의 장을 마련하였다.

박명숙 여성가족국장은 기념사를 통해“이번 행사가 입양에 대한

사회적 관심 및 이해를 높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

도 인천광역시는 보호가 필요한 아동이󰡐가정󰡑의 따뜻한 울타리 안

에서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국내입양 활성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지속적인 국내입양활성화, 사후관리 홍보 등 건전한 입양문화 정착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이라고 말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