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평구 부평5동이 오는 7일부터 ‘통장-환경지킴이 담당구역제’를 운영한다.

‘통장-환경지킴이 담당구역제’는 부평5동 통장자율회가 30명의 노인들로 구성된 환경지킴이 활동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노인들의 안전을 지키고 더욱 깨끗한 마을을 조성하기 위해 기획한 것으로, 작년에 이어 올해도 운영한다.

각 통장들은 6개조로 구성된 환경지킴이단의 조장을 맡아 매주 3회, 3시간씩 환경지킴이와 함께 동네 구석구석을 청소하고, 동시에 노인들이 안전하게 활동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역할을 맡는다.

부평5동 노광월 통장자율회장은 “환경지킴이 노인들과 한 마음으로 청소한 후 깨끗해진 거리를 보면 큰 보람을 느낀다”며 “쾌적한 마을을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윤수진 부평5동장은 “통장자율회의 적극적인 협조로 환경지킴이 사업이 내실 있게 운영되고 있다”며 “많은 이들의 귀감이 되는 우수사례로 올해도 활발한 활동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