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는 인천시립무용단의 대표 기획공연 <토요춤·담 : 춤 담은 자리>가 7월 23일 인천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열린다고 밝혔다.

<토요춤·담 : 춤 담은 자리>는 지역이나 시대, 인물 등 춤의 다양한 주제 하에 선정된 레퍼토리를 통해 관객들에게 춤의 깊은(潭) 매력을 전하고, 작품에 관한 이야기(談)를 나누며 춤에 대한 애정을 담뿍 담아낸 공연이다.

살풀이춤의 모든 것 류파별로 본 살풀이춤 시리즈

2022년 <춤·담>의 이야기 주제는 ‘류파별로 본 살풀이춤’으로, 우리 전통춤을 대표하는 작품 중 하나인 살풀이를 심도 깊게 만나볼 수 있는 공연으로 꾸며진다.

이매방, 한영숙, 김숙자, 최현, 최선 등 한국무용을 대표하는 쟁쟁한 명인들의 춤의 정수를 담은 류·파별 살풀이춤을 모두 관람할 수 있는 이번 공연은 전통춤 마니아라면 놓쳐서는 안 될 특별한 무대이다.

특히 전 무대를 국악 관현악 라이브 반주로 진행해 춤꾼과 연주자들이 나누는 세심한 호흡과 소통으로 전통의 진한 맛이 배가돼 더욱 깊은 우리 춤의 향기를 느낄 수 있는 공연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깊이와 흥겨움이 공존하는 평론가 윤중강의 해설과 함께하는 무대

이번 공연은 살풀이춤 하면 연상되는 처연하고 애잔한 무대만으로 진행되지 않는다. 전통과 춤에 대한 깊은 이해를 바탕으로 한 흥겹고 유쾌한 입담으로 관객들을 작품 속으로 끌어들이는 평론가 윤중강의 해설은 살풀이춤의 모든 것을 훨씬 즐겁고 집중도 있게 즐길 수 있게 한다.

각 유파별 춤의 특징과 차이점 뿐 아니라 그 춤을 추고 있는 무용수 자체에 대한 애정 어린 시선이 더해진 해설로 관객들이 마음으로부터 더욱 가깝게 춤을 받아들여 춤 관람의 층위가 더욱 깊어질 것이다.

윤성주 인천시립무용단 예술감독은 “한국 예술의 근간을 이루는 정서인 ‘한’과 그 승화를 다룬 살풀이춤의 모든 것을 전할 이번 공연에 많은 관심 바란다”고 말했다.

문의) 인천시립무용단 032-420-2788

인천시립무용단 토요춤·: 춤 담은 자리

류파별로 본 살풀이춤 시리즈

□ 일 시 : 2022년 7월 23일 (토) 17:00

□ 장 소 : 인천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

□ 관 람 료 : 전석 10,000원

□ 관람연령 : 8세 이상

□ 주최·주관 : 인천광역시 / 인천문화예술회관 / 인천시립무용단

□ 예매문의 : 인천문화예술회관 1588-23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