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 환자 신체 변화에 따른 심리적 스트레스 주제로 수기 공모전

[시니어신문=이길상 기자] 암으로 인한 신체적 변화로 심리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암 환자들의 이야기를 듣고 공감하는 수기 공모전이 열린다. 을 개최한다고 25일 밝혔다.

한국화이자제약(대표이사 사장, 오동욱)은 사단법인 쉼표(이사장, 서지연)와 함께 암 발병 및 치료 과정에서 생기는 신체적 변화에 따라 발생하는 암 환자의 심리적 문제에 정서적 지원 프로그램이 필요하다는 환자들의 목소리에 주목, H.O.P.E 투게더 수기 공모전을 연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암 환자 수기 공모전 접수는 12월 28일까지며, 암 환자의 신체 변화에 따른 심리적 어려움과 지원책에 관심 있는 암 경험자 및 가족들을 비롯해 일반인 14세 이상 모두 참여할 수 있다.

참가자들의 다양한 목소리를 청취하는 데 의의를 둔 이번 프로그램은 별도 당선작을 선정하지 않고 공모기준에 적합한 수기 100건에 대해 참가일 기준 선착순으로 참가 선물을 준다. 참가 서류 등 수기 공모전 관련 내용은 한국화이자제약 홈페이지 내 공지사항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화이자 아시아 클러스터 항암제 사업부 총괄 송찬우 부사장은 “한국화이자제약은 2018년부터 H.O.P.E 캠페인을 통해 암 투병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환자 및 암 경험자분들의 환경 개선에 이바지하고자 노력해왔다”며 “이번 H.O.P.E 투게더 수기 공모전을 계기로 암 환자들이 투병 중에 겪는 신체적 변화와 심리적 스트레스를 이해하고 공감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서지연 사단법인 쉼표 이사장은 “암에 대한 의료적, 경제적 지원뿐만 아니라 사회적 측면에서 암 경험자들의 심리적 지원에 관심이 필요하다”며 “암 환자들의 정서적 지원에 대한 사회 인식개선과 우울과 불안 등 당사자들이 직면한 어려움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소통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화이자제약과 사단법인 쉼표는 이번 H.O.P.E 투게더 수기 공모전에 접수된 내용 중에 가장 많은 의견이 모아진 내용을 바탕으로, 암 환자들이 겪는 신체 변화를 정서적으로 돕는 심리 케어 지원 프로그램을 개발할 예정이다.

한편, 2018년부터 시작한 H.O.P.E (Helping Oncology Patients Everyday) 캠페인은 사회적 관심과 지원이 필요한 암 환자의 일상생활을 응원하기 위해 기획됐으며, 첫 번째 프로그램으로 카카오 모빌리티와 협력해 투병으로 체력이 고갈된 암 환자들에게 교통비를 지원함으로써 암 환자들의 생활환경 개선에 도움이 되는 사회공헌 캠페인을 진행했다.

Tag
이길상 기자
사회적기업을 통해 시니어들의 일자리창출에 기여한 경력에 자긍심을 갖고 있습니다. 시니어신문과 더불어 월간 시니어시대를 발행했고, 웰다잉을 실천하는 시민단체 골든에이지포럼 홍보위원을 맡고 있습니다. 그간의 노하우를 시니어들께 바치겠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

spot_img

인기기사